블로그 이미지
핸드메이드를 좋아하지 않는 분은 빨리 블로그를 나가주세요. 핸드메이드 자료는 공유하지 않으며, 지극히 제 개인적인 취미임을 알려드립니다. 보드게임, 도색, 핸드메이드, 리캐스팅, 목재가공, 폴리머클레이 뱅삼이

카테고리

즐거운 보드라이프 (119)
보드게임 (60)
탑테이블 (1)
핸드메이드 (23)
도색관련 (7)
VASSAL (13)
모형제작 관련 (1)
일상속으로 (13)
Total65,992
Today4
Yesterday2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2018.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핸드메이드를 하자!

첫 번째 글을 쓰게 되었다. 내용은 게임용 돈 만들기.

 

1. 시중에 판매 중인 물건들을 이용하는 방법

 

구입처 : http://www.eqpuzzle.com/src/products/products_detail.php?product_mst_id=0055_00062

EQ퍼즐에서 판매중인 아이들용 교구인 달러모형세트이며, 96개로 9000원정도의 가격이다.

해외 도매사이트 등에서 믹스가 안된 상태로도 구매가 가능하다고는 하나 가격이 문제가 되겠다.

 

 

구입처 : http://musedfable.com/?q=catalog/3

해외에서 판매중인 코인들이다. 퀄리티 같은 면에서는 최고지만 가격인 문제가 된다. 제품가격도 비싸지만 해외운송비도 만만치 않다.

해외에서는 이러한 코인들이 상당히 많은데 펀딩사이트 같은 곳을 잘 뒤져보면 괜찮은 물건들이 많을 것이다.

 

 

구입처 : http://happybaobab.com/game/details/1419565404

행복한바오밥에서 파는 간단히 펀칭해서 쓸 수 있는 이러한 제품도 있다.

게임 미니빌의 구성품인 종이 동전들인데 이렇게 따로도 판매하고 있으니 참고

3시트에 3000원이다.

 

상품 섬네일상품 섬네일상품 섬네일

구입처 : http://www.friends.co.kr/shop/shopbrand.html?type=P&xcode=032&sort=&page=1

프랜즈 사이트에서는 위와 같은 플라스틱 코인들을 판매하고 있다.

1원부터 1000원까지 종류는 다양하며 개당 70원이다.

이런류의 포커칩들도 상당히 많이 존재하는데 검색하면 많이 나오니 참고

 

 

2. 직접 제작하는 방법

스티커 판매처 : http://www.stellar.co.kr/shop/list.php?ca_id=203050&page=1&icnt=200

스티커 판매처 : http://www.twintree.co.kr/V2/accessories/list02.asp

위와 같은 청첩장 스티커를 이용하여 금화나 은화를 만들 수 있다.

원형 목재 컴포넌트, 원형 플라스틱 컴포넌트, 원형 아크릴 등을 구매하여 이 스티커를 붙이면 되겠다.

 

 

스티커 판매처 : http://storefarm.naver.com/allmany/products/109852713?NaPm=ct%3Di4f1whi0%7Cci%3D5c23e1d898c64e7ae96e84b99e48fa59196356dd%7Ctr%3Dslsl%7Csn%3D162578%7Cic%3D%7Chk%3D8208bd574fa9c2b013576cbac3c6159ff3aa52a7

또한 이런 스티커를 사용하여 동전을 만드는 방법도 있다.

7매에 800원 정도의 가격으로 1원 짜리를 만든다고 치면 42개의 1원짜리 동전을 만들 수 있다.

크기는 약 1cm라고 하니 크기도 적당하다고 생각된다.

 

 

3. 돈을 카드로 만드는 방법

말 그대로 일반 카드처럼 돈을 만드는 방법이다.

집에 남는 매직카드나 트럼프가 있다면 플텍을 씌우고 한글화를 하듯이 화폐를 만들면 된다.

 

 

4. 색상지를 이용하여 지폐를 만드는 방법

지폐 모양의 이미지를 원하는 색상의 색상지에 프린트하여 재단하면 되는 간단한 방법이다.

보드게임긱이나 해외 사이트를 돌아다니면 지폐 관련 이미지를 금방 구할 수 있다.

 

Posted by 뱅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