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핸드메이드를 좋아하지 않는 분은 빨리 블로그를 나가주세요. 핸드메이드 자료는 공유하지 않으며, 지극히 제 개인적인 취미임을 알려드립니다. 보드게임, 도색, 핸드메이드, 리캐스팅, 목재가공, 폴리머클레이 뱅삼이

카테고리

즐거운 보드라이프 (119)
보드게임 (60)
탑테이블 (1)
핸드메이드 (23)
도색관련 (7)
VASSAL (13)
모형제작 관련 (1)
일상속으로 (13)
Total73,770
Today1
Yesterday2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핸메'에 해당되는 글 13건

  1. 2011.01.10 도스드마요 (2)
  2. 2011.01.10 시암의 왕
  3. 2010.12.22 Bridgetown Race 핸드메이드!
1.카와나카지마
2.워싱턴즈워
3.딕싯
4.브릿지 타운 레이스
5.80일간의 세계일주
6.시암의 왕

7번째 핸드메이드인 도스 드 마요
맵은 손수 만들었다.
나름 여백에 라운드니 레퍼런스니 추가했지만...썩 마음에 들지는 않는다...


재질감을 주고 싶어서 이미지자체에도, 시트지로도 처리했는데...뭔가 부족...



테라님과 함께 작업한 한글화 카드들이다.
번역의 시행착오가 많았다.
몇일후면 다른 작업을 같이 하게 될 것같다.

테라님 항상 감사합니다~^ _^


오늘은 7번째 자료까지 업로드를 마치겠다.
나머지 핸메들은 언제 올리나......만드는것보다 블로그가 더 귀찮다.....

'핸드메이드 > 기존게임 핸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캠페인 매니저 2008  (7) 2011.01.13
고스트스토리즈  (4) 2011.01.12
도스드마요  (2) 2011.01.10
시암의 왕  (0) 2011.01.10
80일간의 세계일주  (0) 2011.01.10
Bridgetown Race 핸드메이드!  (0) 2010.12.22
Posted by 뱅삼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1.05 19:02 카페라떼초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도스드마요 한글화좀 부탁드릴꼐요('' )( ..)
    seoulkyh7@naver.com

  2. 2013.02.25 10:14 아르카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오늘 퇴근하면 나도 도스데마요 한번 핸매해봐야겠어요.

1.카와나카지마
2.워싱턴즈워
3.딕싯
4.브릿지 타운 레이스
5.80일간의 세계일주

6번째 올리게 되는 핸드메이드이다.
시암의 왕
초기 셋팅 모습이다.


맵은 포맥스를 사용하여 제작
4등분으로 접히게 만들었다.


지역타일이다.
시암의 왕은 파스텔톤의 색감이 너무 이쁜 것 같다.


시트지처리를 하였다. 감촉이 좋구나...


토큰들이다.
항상 토큰은 날림으로 해주는 거다....쿨럭;;



영국마커와 시암왕 마커
제대로 된 크기를 몰라 감으로 제작...


참조카드이다.
나름 한글화를 하였다. 맞을지는 장담할 수 없다....
쓰고 싶으신분은 메일을 주시길..
oheuns@naver.com
플레이 카드다.

카키보이님의 후기를 보았을 때 부터 끌리던 게임인데
결국 이렇게 또 손대고 말았다...

플레이는 언제 할 수 있을까.......
게임 못하는 적적함을 만드는걸로 푸는 이 기분...

오늘도 혼자 칼질로 나를 달랜다....ㅡ.ㅜ


'핸드메이드 > 기존게임 핸메'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스트스토리즈  (4) 2011.01.12
도스드마요  (2) 2011.01.10
시암의 왕  (0) 2011.01.10
80일간의 세계일주  (0) 2011.01.10
Bridgetown Race 핸드메이드!  (0) 2010.12.22
카멜롯의 그림자  (0) 2010.09.29
Posted by 뱅삼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 만들었다......뿌듯하군;;




턴 마커, 선 마커다. 포맥스 원형 컷팅은 너무 어려워.....ㅡ.ㅜ




플레이어 시트다. 원래는 다른나라 말인걸 조잡스럽게(?) 번역하였다....
정말 조잡스럽군...
표면은 시트지를 처리했다.




원형 시트다. 이것 역시 발 번역....
자전거는 원래 갈색인데 나무컴포가 검정색밖에 없어서 검정으로 바꿔 버렸다....




맵을 펼쳤을때의 모습.




이번 헨메는 나름 두께감 있게 제작하였다.




보드 역시 영어 울렁증이 있는 사람을 위한 한글화 표기......

아....플레이 할 사람이 없구나..........................

아아........

'핸드메이드 > 기존게임 핸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암의 왕  (0) 2011.01.10
80일간의 세계일주  (0) 2011.01.10
Bridgetown Race 핸드메이드!  (0) 2010.12.22
카멜롯의 그림자  (0) 2010.09.29
딕싯 핸드메이드  (0) 2010.09.08
워싱턴즈 워  (2) 2010.09.06
Posted by 뱅삼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